2019-11-19 22:55 (화)
30일부터 앱 하나로 모든 은행 사용할 수 있는 오픈뱅킹 서비스 시범가동
상태바
30일부터 앱 하나로 모든 은행 사용할 수 있는 오픈뱅킹 서비스 시범가동
  • 이수현 기자
  • 승인 2019.10.2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경제뉴스DB
ⓒ한국경제뉴스DB

[한국경제뉴스 = 이수현 기자]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하나만 설치하면 모든 은행 계좌를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는 '오픈뱅킹' 서비스가 내일부터 시범 가동된다.

지금까지는 한 은행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하던 소비자가 다른 은행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추가로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해야 했다. 

하지만 내일부터는 한 애플리케이션(앱)에서 모든 은행 업무를 볼 수 있게 된다.

금융위원회는 NH농협과 신한, 우리, KEB하나, KB국민 등 10개 은행이 내일 오전부터 오픈뱅킹 시범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다만 SC제일과 한국씨티, 인터넷은행 등 나머지 8개 은행은 준비 상황에 따라 차례로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