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2 02:10 (금)
건국대, 감정평가사 13명 합격… 전국 1위 달성
상태바
건국대, 감정평가사 13명 합격… 전국 1위 달성
  • 조윤신 기자
  • 승인 2019.10.15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건국대학교)

[한국경제뉴스 = 조윤신 기자] 건국대는 최근 발표된 30회 감정평가사 시험에서 13명의 최종 합격생을 배출했다고 15일 밝혔다. 2019년 최종 합격자는 총 181명으로 2차 시험 응시자 1204명을 기준으로 15.03%의 합격률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13명이 건국대 출신인 셈이다.

경영대학 부동산학과 출신 10명(재학생 포함)과 신소재공학, 지리학과, 법학과 1명 등 총 13명이다. 특히 만 65세의 나이로 최고령 합격자가 된 최기성 동문(법학 77)은 오랜 공직생활 끝에 시험에 합격해 눈길을 끌었다.

감정평가사는 토지, 건물 등의 부동산뿐만 아니라 건설기계, 선박과 같은 동산 및 특허권, 상표권 등 유형자산과 무형자산을 평가할 수 전문직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