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12:45 (금)
KBO, 8월 MVP 후보 명단공개... 오는 8일 발표
상태바
KBO, 8월 MVP 후보 명단공개... 오는 8일 발표
  • 편집국
  • 승인 2019.09.02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IA 선발 양현종이 역투하고 있다.(사진제공=뉴스1)

[한국경제뉴스 = 편집국 ] 한국야구위원회(KBO)가 8월 KBO리그 최우수선수(MVP) 후보 명단을 공개했다.

KBO는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8월 MVP 후보로 투수 부문에 양현종(KIA), 조시 린드블럼(두산), 배제성(KT)이 후보에 올랐다고 2일 밝혔다.

타자 부문에선 호세 페르난데스(두산), 박병호(키움)이 MVP 후보로 선정됐다.

8월 MVP 선정 팬 투표는 이날부터 6일까지 진행되며 기자단 투표와 팬 투표를 합산한 최종 결과는 오는 8일 발표된다.

5월 MVP 주인공인 KIA 양현종은 8월 평균자책점 0.51이라는 놀라운 기록으로 다시 한 번 KBO 월간 MVP 수상에 도전한다.

8월 5경기에 등판해 3승을 거둔 그는 35⅓이닝 동안 단 2실점(2자책)만을 허용하며 이 기간 평균자책점 1위를 기록했다.

지난달 28일 삼성 라이온즈와 홈경기에서 역대 5번째 1500탈삼진 기록을 세우는 등 커리어 하이 시즌을 향해 순항 중이다.

7월에 이어 8월 MVP 후보에 오른 린드블럼은 8월 한 달간 총 5경기에 출전해 4승을 거뒀다.

8월18일 홈 16연승으로 이 부문 최다 신기록을 세웠고 승리(4승)와 승률(1.000) 공동 1위에 올랐다. 또한 35이닝 동안 34타자를 삼진으로 돌려 세워 탈삼진 부문에서도 2위를 기록했다.

배제성은 8월 6경기에 등판해 4승 2패로 승리 공동 1위, 평균자책점(1.80) 2위를 기록하며 데뷔 후 처음 KBO 월간 MVP 후보에 올랐다.

8월에만 4승을 보탠 그는 8월31일 한화 이글스전에서 6이닝 무실점으로 선발승을 거두며 시즌 8승을 기록, KT 소속 국내투수 최다승 타이기록을 세웠다.

21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kt위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kt 위즈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9회초 1사 주자 2,3루 상황 키움 박병호가 홈런을 치고 있다.(사진제공=뉴스1)

타자 후보에 오른 페르난데스는 8월 한 달간 96타수 38안타로 안타와 타율(0.396) 부문 1위에 올랐다. 그는 1일 기준 이번 시즌 172안타를 쌓아 이 부문 단독 선두를 질주 중이다.

박병호는 8월 25경기에 출전해 11홈런, 27타점, 장타율 0.674, 21득점을 기록하며 무려 4관왕을 차지했다. 특히 8월27일 한화전에선 3연타석 홈런을 포함해 한 경기 4홈런을 쳐내는 괴력을 선보였다.

박병호는 8월 마지막 경기에서 홈런 하나를 추가해 1일 현재 29홈런을 기록, 역대 두 번째 6년 연속 30홈런을 눈앞에 두고 있다.

8월 MVP로 선정된 선수는 상금 200만원과 함께 60만원 상당의 골드바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또한 신한은행의 후원으로 MVP 선수의 출신 중학교에 해당 선수 명의로 기부금 100만원이 전달된다.

 

2019 KBO 리그 8월 MVP 후보 성적(사진제공=KBO)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