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3 09:00 (토)
[남인우교수의 취업칼럼] 기업의 헤드헌팅에 대한 중요성과 헤드헌팅되는 가장 빠른 방법
상태바
[남인우교수의 취업칼럼] 기업의 헤드헌팅에 대한 중요성과 헤드헌팅되는 가장 빠른 방법
  • 편집국
  • 승인 2019.08.17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남인우교수)
(사진=남인우교수)

저는 지금 최고의 기자인 사람을 인터뷰했습니다. 그러나 그가 시작했을 때, 그는 70개의 직책에 지원했고 단 하나의 진지한 제안을 받았습니다.

이것은 지원에 대해 알아야 할 첫번째 사실을 보여줍니다. 아마도 많은 지원이 필요할 것입니다. 특히 경력 초기에는 한 번의 좋은 직업을 찾기 위해 20 ~ 100개의 지원이 필요하며 최소 20회의 서류전형 탈락이 되는 현상은 정상적인 일입니다. 실제로 2016년 2월 현재 미국에서 실업률이 평균적으로 7개월이므로 구직 활동에 많은 시간을 준비하고 투자해야 될 것입니다.

그러나 성공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방법을 추천해드립니다. 일반적인 구직 싸이트의 모집광고를 보고, 이력서를 보내지 말고 헤드헌팅 및 취업 컨설턴트를 이용하는 것을 추천해드립니다. 자신만의 경험과 이력을 바탕으로 회사에 꼭 필요한 인재라는 것을 증명해서 취업을 의뢰할 것을 추천해드립니다.

많은 대규모 조직에는 공무원, 컨설팅 및 Teach for America와 같은 표준화 된 신청 절차가 있습니다.
그들은 공정을 공정하게 유지하기를 원하기 때문에 지원자를 낙하산으로 뽑을 수 없습니다. 자신이 경력을 쌓고 경력자 모집에 지원을 한다면 반드시 취업에 성공하게 되는 것입니다.

가장 확실한 방법은 많은 회사에 이력서를 보내고, 채용 게시판이나 회사내 인재 데이터 베이스에 자신의 이력서를 홍보하는 것입니다. 그렇게 하면 향후 회사가 인력이 필요한 시점에서 먼저 연락을 취할 것입니다. 이것은 취업 컨설턴트가 추천해주는 가장 첫번째 방법입니다. 

인터넷 구직정보를 보고, 이력서를 발송하는 방식은 이제는 노력에 비하여 취업 성공률이 너무 저조하다는 점입니다. 역사상 가장 많이 팔린 경력 조언 책의 저자 인 Dick Bolles는 이력서를 회사에 보내는 것 만으로 취업할 수 있는 가능성이 1,000명 중 1명인 것으로 추정하여 발표하고 있습니다. 

즉, 10%의 취업 기회를 갖기 위해 1000개의 이력서를 보내야합니다. 구인 홍보가 게시판에 있으면 신청자가 넘치게 되기 때문입니다. 또한, 좋은 대기업이나 공무원일 수록, 구인광고 배너의 위치는 좋은 위치, 상단에 위치 하기 때문에, 경험과 재능이 많은 사람들이 지원을 하게 되어 있습니다.

고용주가 신입사원을 전혀 모르는 상태에서 20명을 선별하는 것이 매우 어렵습니다.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는 100배 많은 신청자로부터 나옵니다. 기업이 선호하는 충성심 강하고, 직원들과 상호소통하고 화합하며, 맡은바 어려운 임무를 무사히 수행 할 수 있는 최적의 조건을 가진, 유능한 인재들은 다른 기업으로 부터  평소에도 많은 제안을 받았기 때문에 그런 인재를 모집하기는 더욱 어렵습니다.

이러한 이유로 많은 채용 담당자는 인터넷에서 또는 신문 칼럼 리스트, 조선일보, 중앙일보, 각종 포털의 인재로 검증되고 등록된 공인들을 영입하는 것을 매우 선호합니다. 또한 기업의 운영 이사진들의 추천을 근거로 후보를 획득하는 방법을 가장 좋은 방법으로 생각합니다.

자신이 지원하지 않아도 스카웃을 당하게 하는 상황을 만들어야 하는 것입니다. 이러한 상황은 자신의 노력으로 충분히 가능합니다. 자신을 인터넷에 최대한 노출시키켜 자기 홍보를 하고, 한 분야에서 두각을 나탤수 있는, 파워 블로그 운영자, 유명 카페 운영자, 홈페이지 운영자가 영입 대신 1순위인 것입니다.

이제는 고용주의 관점에서 생각해야 할 때입니다. 취업의 성공 열쇠는 고용주가 가장 좋아하는 방식으로 지원하는 것입니다. 고용주는 그들이 이미 알고있는 사람을 고용하는 것을 선호하며, 또는 헤드헌팅을 통해 고용하는 것을 선호합니다. 알지 못하는 신입사원보다는 경력 있는 인재를 100% 선호 하기 때문입니다.

항상 기업의 사운을 걸고 보너스와 호봉을 더 올려주고 서라도 자신의 회사 경영에 맞는 지원자를 찾으려 애쓰고 있습니다. 헤드헌팅의 기업의 추천과 일반적인 구인구직 싸이트에서 지원서를 올린 지원자의 이력서 20개 중 어느 것을 선호하겠습니까?  


관련기사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