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16:50 (수)
P2P포럼, ‘P2P투자 현명하게 잘하는 법’, 칼럼 필진들의 노하우 공유
상태바
P2P포럼, ‘P2P투자 현명하게 잘하는 법’, 칼럼 필진들의 노하우 공유
  • 한국경제뉴스
  • 승인 2019.06.13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 P2P포럼

[한국경제뉴스 = 이수현기자] 몇 년 전부터 새로운 재테크로 이슈가 되고 있는 P2P투자는 최근 토스와 카카오페이 등에서도 판매가 되는 등 많은 투자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P2P투자를 통해 연 10% 이상의 상품도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고, 일부 투자자들은 요즘 같은 저금리시대에 이만한 투자처도 없다고 강조하지만, 그 이면에는 사기와 부실이 적지 않게 발생하여 피해자들이 속출하고 있기도 하다.

그럼 P2P투자를 현명하게 잘 하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할까?

이에 P2P통합커뮤니티로 인기몰이 중인 'P2P포럼'은 칼럼을 집필 중인 필진들과 관리자에게 노하우 및 투자 시 주의할 사항을 짚어보았다.

먼저 필진 ‘꿀이아빠’는 직접적인 검증을 중요 포인트로 꼽았다. 투자 전 사무실에 방문하여 서류를 확인하고 임원진이 어떤 이력을 가진 사람들인지 확인하는 등 최소한의 노력과 검증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또한 필진 ‘몽랑’은 묻지마 투자의 위험성을 강조했다. 투자를 위해 본인만의 원칙을 정하고 관련 서류를 읽는 방법부터 공부하여 기초를 다지는 것을 우선으로 꼽았다.

필진 ‘행복한부자’는 투자를 결혼할 배우자를 선택하는 것에 비유하였다. 회사소개,상품분석,업체방문,간담회참석,상품실사 등 꼼꼼하게 알아보고 신뢰가 쌓일 때 투자하라는 것이다.

이어 필진 ‘초짜인생’은 투자의 기본은 잃지 않는 것임을 강조하였다. 근거 없는 소문일지라도 가벼이 여기지 말고 안전을 최우선으로 조금이라도 미심쩍으면 투자를 멈추는 것을 제안하였고, 필진 ‘권형’은 P2P투자를 'P2P업체에 대한 신용투자'에 비유하면서 고고단(고수익, 고리워드, 단기상품의 줄임말) 및 리워드에 속지 말고 투자 포지션 제한을 철저히 지키면서 분산투자하여 리스크를 최소화 할 것을 강조하였다.

한편 업체의 동향과 검증을 통한 업체 선별이 중요하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필진 ‘그냥’은 커뮤니티를 적극 활용하여 업체들의 동향을 읽는 것 역시 간과할 수 없다면서 최근 커뮤니티는 차주의 협박 장소 등으로 악용되기에 P2P포럼 같은 관리가 잘되고 있는 커뮤니티를 이용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하였다.

이에 필진 ‘용현’도 P2P투자는 업체 선별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업체를 방문 및 대표이사를 만나보고 근거 서류도 확인하는 등 팩트 체크를 습관화해야 한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P2P포럼의 관리를 맡고 있는 화수분은  정기적인 P2P업체 점검이 중요하다고 꼽으면서, P2P투자는 기본적인 리스크(연체, 부실)와 더불어 자금을 모집 하는 중개 업체의 선택이 무엇보다 중요 하므로 개인적으로 모니터링을 하여 검증 하거나 P2P포럼과 같은 커뮤니티를 통해서라도 업체의 이슈와 소식에 대해 정보를 수집하고 경계하며 투자해야 한다고 강조하였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