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U-20 태극전사 우승 기원하는 거리응원전 열린다!

오는 16일 오전 1시 국립무형유산원 중정에서 FIFA U-20 월드컵 결승전 거리응원전 진행

전날 오후 11시부터 무형문화재 전승자 공연 등 결승전 분위기 고조시킬 공연도 ‘다채’

입력시간 : 2019-06-13 13:12:35 , 최종수정 : 2019-06-13 13:12:35, 이수현 기자
▲사진제공 = 전주시청



[한국경제뉴스 = 이수현기자] 대한민국 축구 메카 전주에서 U-20태극전사들의 우승을 기원하는 거리응원전이 펼쳐진다.

전주시에 따르면 오는 16일 오전 1시 국립무형유산원 가운데뜰(중정)에서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20 축구 국가대표팀과 우크라이나와의 2019 FIFA U-20월드컵 결승전의 선전을 함께 응원하는 거리응원전이 진행된다.

폴란드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서 우리 국가대표팀은 ‘슛돌이’ 이강인(18·발렌시아)을 중심으로 4강전 결승골의 주인공 최준(20·연세대), 193cm의 장신 공격수 오세훈(20·아산) 등 팀원 모두가 하나로 똘똘 뭉쳐 혼신의 힘을 다한 결과 FIFA 주관 대회 역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해 첫 번째 우승에 도전하게 된다.

▲사진제공 = 전주시청

이번 야외 거리응원에는 미래 대한민국 축구를 이끌어갈 U-20태극전사들에게 힘을 불어넣고자 하는 전주시민과 여행객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축구도시인 전주시민들의 뜨거운 함성과 응원열기가 국립무형유산원 중정을 가득 채울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번 거리응원전을 위해 국립무형유산원을 찾는 시민들을 위해 경기시작 전인 오는 15일 오후 11시부터 무형문화재 전승자 공연 등 즐겁고 흥겨운 공연도 펼쳐질 예정이다. 공연 후에는 대형LED전광판을 통해 2019 FIFA U-20 결승전이 생중계될 예정이다.
 
전주시 관계자는 “함께 응원전을 펼치기 위해 국립무형유산원을 찾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안전, 교통, 치안, 구급 등 분야별 행사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수현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