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미코스메틱, 에센허브 티트리 2종 비건 화장품 인증 획득

까다로운 기준을 지켜 영국의 비건 소사이어티(The Vegan Society)로부터 정식비건 인증 획득

입력시간 : 2019-05-30 00:50:55 , 최종수정 : 2019-05-30 00:50:55, 이동현 기자

아미코스메틱(대표 이경록)의 자연과 피부의 본질을 생각하는 자연주의 코스메틱 브랜드인 에센허브(essenHERB)의 티트리 2종이 비건 화장품 인증을 획득했다. 




비건 인증은 동물 원료나 동물 유래 원료를 포함하지 않아야 하며, 제품의 모든 공정에서 동물 실험을 하지 않아야 한다. 또한 원료부터 완제품까지 전 과정에 GMO원료가 포함되지 않아야하며, 100% 식물성 원료와 유기농 원료만을 사용해 제조되는 등의 까다로운 기준을 지켜야만 가능하다. 아미코스메틱은 1944년 설립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영국의 채식주의 비영리단체인 비건 소사이어티(The Vegan Society)로부터 정식으로 비건 화장품 인증을 받았다. 



아미코스메틱은 최근 5월 초 비건 화장품 인증 완료된 14종 외에 추가로 에센허브 티트리 2종도 등록되어 총 16종의 비건 화장품을 확보했으며, 이번에 비건 화장품 인증을 받은 티트리 90 토너 패드는 티트리잎 추출물 90%와 퓨어 코튼 100%의 거즈 시트로 외부환경으로부터 자극받아 손상된 피부를 케어하여 건강하게 가꾸어 주며, 미백, 주름 개선의 2중 기능성과 전 성분 EWG 그린등급으로 피부에 안전하다. 그리고 티트리 100 오일은 호주산 티트리잎 100%를 증류하여 얻은 오일로서 국소부위에 진정 케어용 에센셜 오일이다. 


아미코스메틱 연구개발팀은 비건 화장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비건 화장품 인증에 충족되는 안전한 화장품 개발로 온 가족이 함께 쓸 수 있으며, 정직하고 착한 화장품을 개발해 2020년까지 아시아 TOP10 진입할 수 있도록 연구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아미코스메틱은 기업 소유 R&D 센터를 통해 자체적으로 다양한 특허 성분 개발과 글로벌 특허 인증을 진행하고 있으며 서울 국제발명대전, 대한민국 발명대전 수상을 통해 보유 특허 기술의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또한 중국 현지 법인 운영 및 중국 3500개 왓슨스(watsons), 프랑스 마리오노(Marionnaud), 스페인 엘코르떼잉글레스(El Corte Ingres), 독일 데엠(DM), 스웨덴 아포테크(APOTEK), 더글라스(Douglas), 미국 얼타(Ulta), 벨크(Belk), 로스(ROSS), 메이시(Macy’s), 얼반아웃피터즈(Urban Outfitter) 등 국내외 1만 1천여 개 이상의 뷰티 리테일 매장에 진입하는 등 전 세계 17개국 글로벌 유통 체인을 통해 공격적으로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으며 주력 브랜드로는 BRTC(비알티씨), CLIV(씨엘포), PureHeal's(퓨어힐스), EssenHerb (에센허브), Jeju:en(제주엔) 등이 있다. 


현재 아미코스메틱은 중국위생허가(CFDA) 323건, 유럽화장품(CPNP) 200건, 독일더마테스트 등급획득 197건, 싱가포르 인증(HAS) 22건, 베트남 인증 (DAV) 24건, 인도네시아 인증(BPOM) 57건, 말레이시아 인증 (NPRA) 15건, 국제화장품원료집(ICID) 88건, 국내외 특허 출원/등록/수상 186건, 국내외 상표 및 디자인 등록/수상 736건을 보유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skinami.co.kr


Copyrights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현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야호펫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