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보검, 신한은행 광고모델로 발탁

입력시간 : 2019-04-29 11:29:35 , 최종수정 : 2019-04-29 11:29:35, 이현주 기자
▲사진제공 = 신한은행



[한국경제뉴스 = 이현주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최정상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배우 박보검이 광고 모델로 활동한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고객 가치 창조’를 기치로 내걸고 ‘고객 중심 경영’에 나서고 있는 신한은행은 진실하고 따뜻한 이미지를 바탕으로 청소년층부터 중·장년층까지 많은 팬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박보검을 모델로 고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광고를 제작할 계획이다. 


배우 박보검은 ‘응답하라 1988’, ‘구르미 그린 달빛’ 등에 주연으로 출연했고 올해 초에는 드라마 ‘남자친구’에서 섬세하고 진실된 연기를 통해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으며 ‘국민남친’으로 등극했다. 또한 연기는 물론 노래, MC,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만능 크리에이터로서의 자질을 유감없이 보여주고 있으며 ‘대세 배우’로 불리우면서 대중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배우 박보검이 팬 한 사람 한 사람을 따뜻하게 대하는 모습을 보고 신한은행이 추진하는 ‘고객 중심의 따뜻한 금융’과 부합한다고 판단했다”며 “배우 박보검의 다양한 모습을 담아 새로운 쏠(SOL) 광고를 선보일 예정이다” 라고 말했다.


신한은행은 작년에 인기 아이돌 그룹 ‘워너원’을 모델로 선정하고 기존 금융권에서 볼 수 없었던 파격적인 광고를 제작해 큰 인기를 모았다. ‘워너원’ 멤버들의 얼굴을 담은 체크카드는 사전 예약만으로 5만좌가 돌파하며 금융권에 아이돌 모델 열풍을 불러일으킨 바 있다.





 


Copyrights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현주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