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로버트 할리(한국명 하일), 마약투여 일부혐의 시인 "죄송하다... 마음이 무겁다"

입력시간 : 2019-04-09 11:20:27 , 최종수정 : 2019-04-09 11:20:27, 이현주 기자
▲사진제공 = 올댓스피커 자료화면 캡처



[한국경제뉴스=이현주기자] 방송인 하일씨(로버트 할리)가 마약류를 투약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하씨는 9일 오전 1시30분께 수원 남부경찰서에 입감됐다. 그는 남부경찰서에 들어서면서 심경을 묻는 취재진에 "죄송하다.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다.

경찰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체포 영장을 발부 받아 하씨를 8일 오후 4시 10분께 서울 자택에서 검거했다. 그는 최근 인터넷으로 구매한 필로폰을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하씨는 일부 혐의를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보강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하씨는 지난 1997년 한국인으로 귀화한 외국인 방송인이다. 그는 방송 CF에서 "한뚝배기 하실래예~"라는 경상도 사투리로 인기를 끌었다.




 








#한국경제뉴스 #하일 #로버트할리 #하일마약 #로버트할리마약 #로버트할리구속 #한뚝배기하실래예

Copyrights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현주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