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근교의 벚꽃축제 가볼만한 곳. 경기 가평 에덴벚꽃길

벚꽃터널·놀이시설·공연·플리마켓·푸드트럭 한 자리에

입력시간 : 2019-04-02 12:08:38 , 최종수정 : 2019-04-02 12:10:02, 이수현 기자
▲사진제공 = (주)꿈의동산



[한국경제뉴스=이수현기자] 벚꽃을 볼 수 있는 곳은 많지만 벚꽃을 즐길 수 있는 축제는 드물다.

서울에서 50분 거리에 벚꽃을 온 가족이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축제가 열려 화제를 모으고 있다. 경기도 가평의 ‘에덴벚꽃길’이 그곳이다.

벚꽃터널 뿐 아니라 어린이를 위한 놀이시설과 가족 모두 즐기는 공연, 다채로운 먹거리까지 한 자리에 모인다. 아름다운 벚꽃이 장관을 이뤄 경기 동북부에서 유일하게 주소명이 벚꽃길인 곳으로 내비게이션에 ‘에덴벚꽃길’만 치면 된다.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과 메노뮤직, 가평 명지산 잣이 후원하고 (주)꿈의동산이 주최하는 ‘에덴벚꽃길 벚꽃축제’가 4월 5일(금)~14일(일)까지 에덴벚꽃길(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에덴벚꽃길 189)에서 진행된다. 서울 잠실에서 승용차로 50분, 용산에서 ITX 청춘열차로도 50분 거리에 위치해 있다.

마치 숲속 비밀의 화원처럼 산속 산책길을 따라 30여년 된 벚꽃나무들이 빽빽하게 늘어서 장관을 연출한다. 흩날리는 벚꽃과 ‘인생샷’을 찍을 수 있을 뿐 아니라 걸그룹과 밴드, 팝페라, 비보이, 전자바이올린 등 22개 팀의 라이브 공연이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다양한 먹거리 푸드 트럭과 플리마켓이 동시에 열린다.

4년째 지역축제로 자리메김하고 있는 ‘에덴벚꽃길 벚꽃축제’는 올해는 특별히 대세 트렌드인 ‘뉴트로(New-tro)’ 콘셉트로 진행된다. 뉴트로는 복고를 뜻하는 레트로(Retro)에 새로움(New)을 더한 신조어다. 이에 맞춰 ‘추억의 DJ박스’를 운영해 7090 음악과 함께 관람객들의 신청곡과 사연을 소개하는 이벤트가 준비된다. 또 어른들에게는 추억을, 아이들에겐 새로움을 선사할 ‘국민체조’도 경험할 수 있다.

더욱 자세한 축제 내용과 사진은 홈페이지(www.godreampark.kr)와 블로그(https://blog.naver.com/dreampark2018), SNS(인스타그램 : www.instagram.com/dreampark4u 페이스북 : www.facebook.com/dreampark2018)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국경제뉴스 #에덴벚꽃길 #벚꽃축제 #서울근교벚꽃축제 #경기가평벚꽃축제 #벚꽃터널 #꿈의동산

Copyrights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수현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