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novid 2018 Global Video Benchmarks Study Shows Meteoric Rise of Connected TV, Uncovers Key Video Advertising Insights

입력시간 : 2019-03-29 13:19:05 , 최종수정 : 2019-03-29 13:19:05, 이수현 기자
▲사진 = 이노비드 홈페이지 캡처



[한국경제뉴스=이수현기자] Innovid, the world’s leading connected tv and video advertising platform, today announced the release of its annual Global Video Benchmarks report.

The latest study reveals another year of significant growth in the Internet-enabled television space, also known as Connected TV (CTV), along with an increase in data-driven personalized video campaigns and short-form mobile video. The year-long study analyzes thousands of video campaigns with billions of impressions across 340+ top global companies, providing a critical snapshot of the state of video advertising in 2018, along with insights and analysis designed for the top television marketers. As with past installments, the report also compares the performance of standard pre-roll video to interactive video across devices and channels, offering benchmarks and overall performance for key video KPIs including click-through rates, engagement, completion rate and time-earned.

“The Global Video Benchmarks series is designed to serve as a video advertising performance barometer, leveraging original data collected through our connected TV and video advertising platform,” said Zvika Netter, CEO and co-founder of Innovid. “This year the barometer has landed on CTV, with its surge in viewership, particularly across premium broadcast content, and growing advertiser appetites. The trend is clear: CTV is now.”


The 2018 Global Video Benchmarks themes and top findings include:

 

Connected TV (CTV) continues growth trajectory - Innovid observed substantial ongoing growth in CTV campaigns throughout 2018 with CTV impressions making up 28 percent of all Innovid impressions (up from 17 percent in 2017). Of all Innovid campaigns, 68 percent contained at least some CTV execution in 2018.

 

Broadcasters take the lead in CTV - As more viewers shift to streaming content, linear TV viewing is declining while on-demand CTV viewership is surging, particularly amongst broadcasters - and the marketing dollars are following. An incredible 63 percent of all broadcaster impressions served in 2018 were served in CTV environments. Broadcaster impressions made up 83 percent of all CTV campaigns.


 CTV’s ascendancy raises the bar for engagement - With CTV taking its place as a preferred channel, marketers can put engagement front and center. Advanced creative units that command greater engagement lift than standard pre-roll and offer the potential for real earned time and attention are delivering on that demand with interactive units producing dramatic figures, such as 71 additional seconds of time earned on broadcast content and more than six times engagement lift compared to standard pre-roll.


 Personalization powers results - In a world of increasing hyper-personalization from social media feeds to the retail floor, advertisers are embracing data-driven dynamic video to keep pace with a personal touch. Use of dynamic video—powered by everything from location and weather to first-party data—jumped 79 percent in 2018 with the average campaign producing 12,000 unique versions, while the largest campaigns produced more than 200,000.


Short-form rises on mobile - As more impressions shift to mobile channels, the report shows a marked spike in the number videos shorter than 10 seconds, which jumped from just five percent in 2017 to 11 percent in 2018. The majority of this growth was focused on social and programmatic channels.

“Streaming has already revolutionized consumer viewing habits, and we see even greater expansion in the years ahead,” said Alan Wolk, co-founder and lead analyst, TV[R]EV. “As CTV/OTT becomes more commonplace, so do consumer expectations around the relevancy and personalization of advertising. Marketers would be well-served to seize the opportunities available in this still nascent market to deliver video advertising that is more engaging, more personalized and more measurable.”

The 2018 Global Video Benchmarks report is available for download at https://info.innovid.com/global-annual_benchmarks.


이노비드, 2018년 글로벌 비디오 벤치마크 보고서에서 커넥티드 TV 시대 도래 알려


커넥티드 TV 및 동영상 광고 플랫폼의 세계적 선도업체인 이노비드(Innovid)가 글로벌 비디오 벤치마크(Global Video Benchmarks) 연례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 연구에 따르면 커넥티드 TV(CTV)라고도 불리는 인터넷 기반 TV가 올해에도 눈에 띄게 성장했고, 데이터를 활용한 개인 맞춤형 동영상 캠페인, 길이가 짧은 모바일 동영상도 증가했다. 또 이 연구는 수천 개의 동영상 캠페인과 글로벌 상위 340여 기업의 수십억 임프레션을 함께 분석하고 2018년 동영상 광고의 현실을 TV 마케팅 업체에 필요한 인사이트 및 분석과 함께 집약해서 보여준다. 보고서는 또 지난 보고서와 마찬가지로 프리롤(pre-roll) 영상과 인터렉티브 영상의 효과를 여러 기기와 채널에 걸쳐 비교하고 전반적인 주요 영상의 KPI를 클릭 비율, 참여도, 끝까지 본 비율, 재생 시간 등의 지표로 분석해 벤치마크를 제공한다.

즈비카 네터(Zvika Netter) 이노비드 CEO 겸 공동설립자는 “글로벌 동영상 벤치마크는 우리의 커넥티드 TV 및 비디오 광고 플랫폼으로 수집한 원본 데이터를 활용해 비디오 광고 효과의 바로미터를 만들고자 설계됐다”며 “올해 이 바로미터의 주인공은 CTV였다. 전반적으로 조회 수가 급증했고 특히 프리미엄 방송 콘텐츠에서 주목도가 높았다. 광고주의 관심도 커지고 있다. 현재 트렌드는 분명히 CTV”라고 말했다.

2018년 글로벌 비디오 벤치마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커넥티드 TV(CTV)의 계속되는 성장 -2018년 내내 CTV 캠페인이 큰 폭으로 성장했다. CTV 임프레션이 이노비드 전체 임프레션의 28%를 차지해 2017년 17%보다 늘었다. 2018년 모든 이노비드 캠페인 중에 68%는 최소한 일부를 CTV에 집행했다.

CTV에서 앞서 나가는 건 방송 - 더 많은 시청자가 스트리밍 서비스로 이동하는 가운데 일반 TV 시청률은 떨어지고 주문형 CTV 시청률이 특히 방송사 사이에서 급증하고 있으며, 광고비도 그 뒤를 따르고 있다. 2018년 전체 방송사 임프레션의 63%는 CTV 환경에서 발생했다. 방송사의 임프레션이 전체 CTV 임프레션의 83%를 차지했다.

CTV의 부상이 참여도의 기준 높여 - CTV가 선호 채널로 자리잡으면서 광고 업체는 시청자와의 관계 형성을 업무의 중심에 놓게 됐다. 고급 크리에이티브 광고는 인터렉티브 광고와 함께 일반적인 프리롤보다 더 높은 참여를 이끌어내고 더 많은 시간과 관심을 얻어냈다. 방송 콘텐트에서 71초 더 많은 시간을 기록했고 참여도도 6배 더 높았다.

개인화가 결과를 만든다 - 소셜미디어를 바탕으로 매장에서 높은 수준의 개인화가 이뤄지는 현재, 광고 업체는 데이터를 바탕으로 제작한 역동적 동영상으로 개인화된 감성을 불어넣고 있다. 위치정보부터 날씨, 퍼스트 파티 데이터까지 모든 것을 불어넣은 역동적 동영상의 활용은 2018년 79% 늘었으며 평균적으로 캠페인 당 1만2000개 버전이 제작됐다. 대형 캠페인의 경우 20만 개 이상의 버전을 생성했다.

모바일에선 짧은 영상이 성장 - 더 많은 임프레션이 모바일로 이동함에 따라 10초 미만의 짧은 동영상 수가 급증하고 있다. 2017년 이런 영상의 비율은 5%였으나 2018년 11%로 늘었다. 이런 성장의 대부분은 소셜 및 프로그래머틱 채널에 집중됐다.

앨런 월크 TV[R]EV 공동설립자 겸 수석 애널리스트는 “스트리밍은 이미 소비자의 시청 습관을 바꿔놓았다. 앞으로 더 큰 확장이 이뤄질 것”이라며 “CTV와 OTT가 보다 보편화되면서 광고의 개인화 및 자신과의 연관성에 대한 소비자의 기대도 증가하고 있다. 광고업체들은 보다 소비자에게 다가가고, 더 개인화되고, 더 측정 가능한 동영상 광고를 제작함으로써 아직 초기 상태인 이 시장에서 기회를 잡을 수 있다”고 말했다.

2018 글로벌 비디오 벤치마크 보고서는 다음 링크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https://info.innovid.com/global-annual_benchmarks.




 

 





 




#한국경제뉴스 #Innovid #Connected TV #CTV campaign #이노비드 #커넥트TV #CTV캠페인

Copyrights ⓒ 한국경제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수현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